비비투 신간

  • 홈 >
  • 비비투 >
  • 비비투 신간
비비투 신간
Breaking The Silent Rules 운영자 2018-02-19
  • 추천 0
  • 댓글 0
  • 조회 43

http://vivi2.net/bbs/bbsView/44/5385856

 

-----------------------------------------------------------------------------------------------------------

저자 :  김종남                                               면수 : 216 쪽

 

발행일 : 2017. 8.14                                      브랜드 : VIVI2

 

정가 : 23,000원                                          ISBN13 : 9788998003579

----------------------------------------------------------------------------------------------------------- 

책 구매 사이트

 예스24

교보문고

 인터파크 

 알라딘


대한민국 기업들이 추구해야 할 새로운 가치, 수평적 조직문화
한국 기업들의 상당수 과제들은 수직적인 조직문화에서 파생되며, 이를 하루 속히 인식하고 개선하는 것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 우리 기업들의 조직문화 현주소를 경험할 수 있는 책.

Horizontal organizational culture - the new values that Korean corporations should pursue
A large part of Korean companies’ problems derives from their vertical corporate culture. The faster we recognize this and improve it, the better we can heighten our global competitiveness. This book examines the current status of Korean corporate culture.

한국 기업 문화의 상황과 방향 제시, 코리아 타임즈 연재 컬럼
국내 대기업 위주로 교육과 컨설팅을 주로 하는 저자가 우리 기업들의 현 상황을 진단하고,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Korea Times]에 지난 일년 간 연재한 컬럼들을 재구성하여 책으로 펴냈다. 우리 기업들은 어디로 가야 할까?

The columns on Korean corporate culture that appeared in The Korea Times
The author, who conducts trainings and consultings for large companies in Korea, has contributed columns to The Korea Times for the past year that diagnose the current status of Korean companies and provide a direction for them. He is finally publishing a book that collects many of the columns in one place, in addition to new short essays. Together, they will answer the question: where should Korean corporations go?

 

저자 소개


저자 김종남은 메타컨설팅 대표. 펜실베니아대학교 조직개발 석사과정 단과대 수석 졸업하였고, 임원 코칭과 리더십 개발의 상관관계에 대해 우수논문상 수상, 조직개발 및 변화관리 전문가 과정을 펜실베니아대학교에서, 360도 피드백을 CCL에서, HRM(인사관리)과정을 코넬대학교에서 이수하였다.

삼성전자, 롯데그룹, 현대자동차, 한화그룹, LG 등 한국 대기업의 이슈들을 다루는데 주력해 왔으며, 최근 삼성전자 임원진 및 그룹장에게 컨설팅 및 교육, 임직원을 위한 수평적 조직문화 동영상 콘텐츠를 촬영하였으며, 신입사원에게 수평적 문화 및 커뮤니케이션 교육을 한 바 있다.

현재 2017년 하반기 롯데그룹의 Global HR연구회에서 조직 문화 부문 지도교수 및 국가간 조직문화 비교를 위해 강의 및 진단 그리고 전반적 연구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세계적인 조직문화 전문가인 Daniel Denison 스위스 IMD의 석좌교수((前 미시간 대학 경영 대학원 교수)의 회사와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맺어 한국의 기업문화 개선을 위한 컨설팅 및 교육, 언론 기고 등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목차


Recommendation … 4
Preface …12
“Food for Thought” Questions …18
01 Looking at yourself in the mirror …19
02 Changing corporate culture …40
03 Ggondae leadership… 46
04 Busting silos to unify the company …53
05 Coaching and horizontal culture …59
06 Cultivating a questioning culture …66
07 Establishing a CEO mind-set …72
08 Change management and horizontal culture …78
09 Lessons from small firms …87
10 Lowering walls …94
11 Collaborative culture and language …100
12 Meetings - a skill or a culture? …109
13 Praise and horizontal culture …115
14 Team culture and horizontal leadership …123
15 Benefits of a learning culture …131
16 Diversity and horizontal culture …138
17 Benefits of a chief happiness officer …146
18 Horizontal corporate culture …152
19 Conflict management and discussion culture …158
20 True leadership …165


책 속으로


When managers and executives adjust their conduct and demeanor in consideration of the cultural landscape, they will become real leaders. (매니저나 임원이 문화적 환경을 고려하여 자신의 행동과 처신을 조율할 때, 진정한 리더가 될 수 있다.)

Changes in the leader affect changes in the organizational climate, and so if a leader wishes to change the organizational climate, he or she would do well to start from within. (리더가 바뀌면 조직 풍토의 변화에 영향을 미친다. 리더가 조직 풍토를 바꾸고자 한다면, 자신의 내면으로부터시작되어야 한다.)

Horizontal leadership is a much better way to deal with diversity, because this kind of mindset allows you to easily adapt to any situation. (수평적인 리더십이 다양성을 다루는데 훨씬 더 좋은 방법이다. 이러한 마음가짐이 어떤 상황이더라도 적응하도록 하기 때문이다.)

A truly horizontal structure is impossible without free discussions, in which managed conflict is a possibility. (갈등이 관리되는 자유로운 토론이 없다면 진정한 수평 구조는 불가능하다.)

I personally believe that the silent rules that have governed us in the past are still preventing us from moving forward. (그동안 지배해 온 암묵적인 규칙들이 앞으로 나아가는데 여전히 방해가 되고 있다.)

 

독자 리뷰

 

breaking the silent rules | swimyang | 2017-08-31 |

 This book explains very well the distinctive organizational culture of Korea. Of course, the author is a corporate consultant, but the contents of this book can be applied to the culture of most organizations as well as companies in Korea. For example, it can be said that it encompasses the school organization, the military organization ...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해미와 사이먼의 코딩대작전 운영자 2018.02.19 0 53